광고
광고
광고
광고
종합뉴스 > 서울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종합뉴스
서울
강서구, 10일부터 ‘2019 어르신 일자리 사업’ 참여자 모집
기사입력: 2019/01/09 [09:53]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    지난해 어르신 일자리 사업 발대식에 참가한 어르신 두분이 활동 선서 하고 있는 모습
[http://www.hwnews.kr] 강서구는 올해 2,389개의 어르신 맞춤형 일자리를 제공한다.

서울 강서구는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생활 및 사회 참여를 지원하기 위해 ‘2019년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사업’을 운영한다.

구는 일자리 확보가 어르신들을 위한 최고의 복지인 만큼, 지난해 보다 일자리 사업을 대폭 확대해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.

어르신 일자리 사업은 공공시설봉사, 경륜전수활동 등 공공기관에서 활동하는 공익형과 수익 창출형 모델을 갖춘 일터에서 근무하는 시장형 사업을 비롯해 사회서비스형, 인력파견형 사업 등으로 나눠진다.

특히, 올해는 젊은 노년층을 포함한 어르신들의 다양한 근로욕구를 반영해 사회서비스형 및 인력파견형을 처음으로 신설하는 한편, 기존 시장형 사업의 분야를 확대해 800여 개의 일자리를 새롭게 확보했다.

이에 따라, 공공시설봉사 등 2,053명, 노노케어 156명, 전통놀이 전수에 44명, 공동작업 등 시장형 사업에 130명, 사회 서비스형 사업 6명 등 총 53개 분야에 지난해 보다 25%가량 늘어난 총 2,389명의 어르신을 모집한다.

모집기간은 10일부터 21일까지로 강서구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수급자면 신청이 가능하며, 시장형 사업은 만 60세 이상이면 신청이 가능하다.

단,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의해 생계급여·의료급여 수급자, 타 일자리사업 참여자, 국민건강보험 직장가입자 및 장기요양보험 등급판정자는 참여 대상에서 제외된다.

활동기간은 9개월이며, 월 30시간 활동 시 월 27만원의 활동비가 지급된다. 이 밖에 시장형 사업의 근무조건은 근로계약 및 사업단 운영규정에 따라 별도로 지급범위를 정한다.

참여를 원하는 어르신은 신분증과 주민등록등본을 준비해 동 주민센터, 강서노인종합복지관 및 대한노인회 등 활동을 원하는 기관을 방문해 신청하면 되며, 최종 선발은 부양가족수 및 건강상태 등 선발기준표에 따라 결정한다.

노현송 강서구청장은 “어르신 일자리는 지역사회 참여 뿐 아니라 즐겁고 활기찬 노년을 보내시는데 꼭 필요한 사업”이라며 “앞으로도 지역 내 다양한 분야에서 어르신들이 활발하게 활동하실 수 있도록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.”고 말했다.
김주영 시민기자 김주영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
ⓒ http://www.hwnews.kr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
광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광고
광고
포토뉴스

이전 1/45 다음
광고
주간베스트 TOP10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