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보건뉴스 > 보건소식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보건뉴스
보건소식
관절전문 바로병원-SK최정, 인공관절 수술비 지원 캠페인
기사입력: 2020/01/14 [06:36]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
  국가지정 관절전문병원 인천 바로병원(병원장 이정준)은 SK와이번스 척추관절 지정병원으로 ‘저소득층 인공관절수술 사랑의 홈런’ 캠페인을 통해 수혜자를 모집한다.

 

  © 보건복지신문


  SK와이번스 최정 선수는 지난 2019년 시즌 동안 29개의 홈런을 기록, 홈런개수만큼 인공관절 수술 시 본인부담금의 부담으로 수술 받지 못하는 어려운 이들에게 지원 혜택을 제공하고자 한다.

 

  이 캠페인은 SK와이번스와 바로병원이 2011년 첫 인연을 맺은 후 현재까지 8년 간 실시해오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으로 SK와이번스 최정선수의 정규시즌 홈런 개수만큼 퇴행성관절염, 회전근개파열, 대퇴골두무혈성괴사 등의 인공관절 대상질환으로 힘들어하는 저소득층 환자들에게 인공관절 수술비 본인부담금 중 비급여 전액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.

 

  수술 대상자는 동사무소 및 지역기관의 추천을 받은 저소득층 환자 또는 무릎관절, 고관절 통증이나 어깨질환 통증으로 인공관절 수술이 필요한 분들이며, 신청 문의는 바로병원 사회사업실(032-722-8833)로 접수 하면 된다.

 

  한편, 바로병원은 보건복지부가 지정한 관절질환전문병원으로 인천광역시에서 단 2곳인 관절전문병원의 지정인 만큼 대학병원급 수술실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한국프로야구선수협 제1호 지정병원 및 인천SK행복드림구장 내 의무실 운영 등 야구선수들의 원정 및 경기부상시 진단을 위해 지원하고 있다./시민기자 노인화.

보건복지신문 보건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
ⓒ http://www.hwnews.kr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
 
광고
광고
포토뉴스

이전 1/48 다음
광고
주간베스트 TOP10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